자유게시판

|  MEET/DEET/편입 준비생의 자유로운 이야기 공간입니다.

00
(*.202.100.158) 조회 수 120 추천 수 0 댓글 1

[10대암 베스트 닥터]


서울대병원 브랜치(본원,분당,아산,삼성)가 30명으로 압도=적

서울대병원 14명(본원9명,분당5명)
서울아산병원 9명, 세브란스 9명(신촌7명,강남2명)
삼성서울병원 7명


경북대병원 4명(본원2명,칠곡2명), 화순전남대병원 4명, 

고려대병원 4명(안암3명,안산1명)


서울성모병원2명, 아주대병원2명, 국립암센터 2명, 부산대병원 2명(본원1명,양산1명)


단국대병원 1명, 영남대병원 1명, 경상대병원 1명
총 63명


강북삼성병원 경희대병원 건국대병원 한양대병원 중앙대병원 길병원 0 명


《대한민국에서 암을 가장 잘 치료하는 베스트닥터 명단이 나왔다. 2일 동아일보는 전국의 상급종합병원 32곳과 보건복지부 산하 국립암센터 1곳 등 총 33곳을 대상으로 10대 암의 베스트닥터 63명을 선정했다. 보통 ‘대학병원’이라 부르는 상급종합병원은 암 등 중증 질환을 전문적으로 치료하는 의료기관을 뜻하며 복지부가 지정한다. 현재 42곳이며 이 중 32곳(76.2%)이 참여했다. 서울대병원과 서울아산병원이 각각 9명의 베스트닥터를 배출해 공동 1위를 기록했다. 연세암병원(세브란스병원)과 삼성서울병원은 7명의 베스트닥터를 각각 배출했다. 분당서울대병원(5명), 고려대 안암병원(3명)이 그 뒤를 이었다.


 비(非)수도권에서는 경북대병원 4명 (본원: 2명, 칠곡: 2명), 화순전남대병원이 4명의 베스트닥터를 배출해 1위를 차지했다. 연령대별로는 50대가 절반 이상(54.0%)을 차지했다. 최고령 베스트닥터는 이수정 영남대병원 유방내분비외과 교수(65)였고, 최연소 베스트닥터는 한영석 경북대병원 간담췌외과 교수(39)였다. 

베스트닥터는 각 병원을 대표하는 의사 386명의 투표를 통해 선정됐다. 이들은 같은 진료과의 다른 병원 의사 중에서 베스트닥터 후보 1∼5명을 추천했다. 추천 기준은 △의사 자신의 가족이 환자일 때 맡기고 싶은 의사 △연구 실적이 좋은 의사 △성실성 등 평판이 좋은 의사였다. 10대 암은 2016년 국민건강보험공단에 등록한 신규 암 환자가 가장 많은 위암, 갑상샘암, 대장암, 유방암, 폐암, 간암, 전립샘암, 방광암, 피부암, 췌장암을 가리킨다.》 크게보기 “역시 초대형 병원이다.” 10대 암 분야에서 베스트닥터를 선정한 결과 서울아산병원 서울대병원 세브란스병원(연세암병원) 삼성서울병원 등 초대형 병원들이 고르게 베스트닥터를 배출했다.


 이 4개 병원이 배출한 베스트닥터를 모두 합치면 32명. 전체 베스트닥터의 절반(50.8%)을 웃돈다. 



초대형 병원 쏠림 두드러져 ‘


빅5’에 해당하는 서울성모병원의 성적표는 그리 좋지 않았다. 서울성모병원은 2개 분야에서 2명의 베스트닥터를 배출하는 데 그쳤다. 서울성모병원 교수들은 대부분 중위권을 넘어 상위권에 올랐지만 베스트닥터 선정 기준인 ‘5위’에는 들지 못했다. 국립암센터도 결과는 비슷했다. 서울성모병원과 마찬가지로 2개 분야에서 2명만이 베스트닥터가 됐다. 상황은 강북삼성병원 경희대병원 건국대병원 한양대병원 중앙대병원 길병원 등 내로라하는 대학병원들도 마찬가지로 단 한 명의 베스트닥터를 배출하지 못했다. 이들 병원 소속 교수 중 일부는 상위권에서 경쟁했지만 빅4의 벽을 넘지는 못했다. 관련기사 “당뇨병-고혈압처럼 암 정복시대 곧 온다” 암에 잘 걸리는 체질?… 가족력보다는 흡연-짠 음식이 더 위험 분당서울대병원과 고려대 안암병원의 약진이 돋보였다. 분당서울대병원은 5명, 고려대 안암병원은 3명의 베스트닥터를 배출했다. 빅4 병원의 한 관계자는 “이들 병원의 평판이 최근 눈에 띄게 좋아지고 있어 어찌 보면 당연한 결과”라고 말했다. 


지방 대학병원 수준 높아져 


이번 베스트닥터 선정 과정에서 지방 대학병원들도 수도권 대학병원 못지않은 의료진을 갖췄다는 사실을 확인할 수 있었다. 피부암 대장암 등 몇몇 암 분야에서는 지방 대학병원(경북대병원) 교수들이 빅4 병원 교수들과 대등하게 겨뤘다. 특히 피부암 분야에서는 가히 ‘지방대학의 반란’이라 부를 만했다. 이석종 경북대병원 피부과 교수는 전체 표(140표)의 15%를 얻어 서울의 한 대학병원 교수와 공동 1위를 차지했다. 10대 암을 통틀어 지방대학 병원 교수가 전국에서 1위를 차지한 것은 피부암 분야가 유일하다. 빅4 병원 관계자는 “수도권의 대학병원들이 한국인에게 많은 암 치료에 집중하느라 피부암에 대해서는 상대적으로 소홀했던 것 같다”라고 분석했다. 이 관계자는 “지방대학 병원 교수들이 피부암 치료의 선구자 역할을 한 셈”이라고 덧붙였다. 


지방 대학병원 중에서는  대구경북대병원과 화순전남대병원과이 각각 4명씩 가장 많은 베스트닥터를 배출했다. 화순전남대병원은 위암 폐암을 비롯해 4개 분야에서 4명의 베스트닥터를 대구경북대병원(본원)은 췌장암, 피부암, 칠곡경북대병원은 대장암, 방광암 각각 4개 분야에서 1명씩 모두 4명의 베스트닥터를 냈다. 


세대교체 진행 중 


크게보기 이미 명의(名醫)로 널리 알려진 60대 교수들은 어김없이 베스트닥터에 선정됐다. 최고령인 이수정 영남대병원 교수(65)는 영남대 부총장 겸 영남대병원 의료원장을 지냈으며 유방암학회 회장을 지냈다. 노성훈 교수(64)는 연세암병원장을 맡고 있다. 소의영 아주대병원 교수(64)도 아주대 의무부총장을 지낸 바 있다. 이들 60대 베스트닥터는 총 18명. 전체 베스트닥터의 3분의 1(28.6%)에 육박한다. 여전히 위력을 발휘하고 있는 셈이다. 베스트닥터의 중추는 50대였다. 34명(54.0%)으로 전체의 절반을 넘었다. 이 중 50대 초중반(50∼55세)이 19명이다. 이 밖에 40대는 10명, 30대는 1명이다. 흥미로운 사실은 50대 초·중반 이전의 베스트닥터가 전체의 47.6%에 달한다는 점이다. 명의의 세대교체가 서서히 이뤄지고 있음을 보여준다. 


예컨대 최연소인 한영석 경북대병원 교수(39)는 대구경북 지역에서 이미 ‘젊은 명의’로 소문나 있다. 김훈수 부산대병원 교수(41), 윤숙정 화순전남대병원 교수(47) 등도 40대에 베스트닥터-로 선정됐다. 서울·경기 지역에서도 50대 선배들을 제치고 베스트닥터에 오른 40대가 많았다. 특히 분당서울대병원과 고려대 안암병원에서 두드러졌다. 분당서울대병원은 변석수 교수(49)와 허창훈 교수(48), 고려대 안암병원은 김훈엽 교수(45), 강석호 교수(46)를 베스트닥터 명단에 올렸다.



베스트닥터 선정 공정했다


될 사람은 다 됐네요. 어, 이 친구는 의외인데?” 베스트닥터에 선정된 사실을 전했을 때 A 교수가 이렇게 말했다. 사실 A 교수는 대학병원 교수들이 직접 베스트닥터 후보에 투표하고, 그 득표율로 베스트닥터를 선정한다고 하자 내심 못마땅했다. 의사들을 상대로 인기투표를 하는 거라고 생각했다. 하지만 최종 베스트닥터 명단을 본 후 A 교수는 자신의 생각이 틀렸음을 인정했다. 실력 있는 의사뿐 아니라 40대의 패기 있는 젊은 의사까지 포함돼 있었기 때문이다. A 교수는 “의사들이 제대로 투표를 한 것 같다. 현재는 물론이고 미래의 명의까지 들어있다. 의사들에게도 좋은 참고서가 될 수 있을 것 같다”라고 말했다. A 교수 외에도 여러 대학 교수가 비슷한 반응을 보였다. B 교수는 “분야별로 1명이 아니라 5, 6명의 베스트닥터를 선정하고, 지방 대학병원을 배려하는 선정 방식이 아주 마음에 든다. 독자에게 매우 좋은 정보가 될 것 같다”라고 평가했다.



 ‘베스트닥터’ 어떻게 선정했나


“내 가족은 이 의사에게 맡기고 싶다”… 의사 386명 투표인단 참여

각 병원은 먼저 암 종별로 ‘우리 병원 베스트닥터’를 1명씩 선정했다. 환자와 병동 수를 감안해 서울대병원, 세브란스병원(연세암병원), 서울아산병원, 삼성서울병원, 서울성모병원, 국립암센터는 2명씩을 추천했다. 이렇게 선정된 386명은 투표인단으로서 베스트닥터 선정 작업에 참여했다.

이번 프로젝트는 의사들을 서열화하려는 의도가 아니다. 독자에게 좋은 의사에 대한 정보를 주기 위함이다.


따라서 전체 순위는 공개하지 않기로 했다.


  • ?
    00 2018.07.12 20:00 (*.202.100.158)
    위암
    순위병원명실제예측건수
    1삼성서울병원0.000.511566
    2서울대병원0.260.83725
    3서울아산병원0.260.451917
    4분당서울대병원0.590.98493
    5화순전남대병원0.750.73632
    6고신대병원0.780.52365
    7충남대병원0.840.75367
    8서울성모병원0.860.66455
    9세브란스병원1.080.431068
    10경북대병원1.360.70416


    대장암
    순위병원명실제예측건수
    1삼성서울병원0.340.501441
    2서울아산병원0.390.531509
    3경북대병원0.471.39404
    4서울대병원0.501.21773
    5서울성모병원0.550.70351
    6부산대병원0.671.55287
    7화순전남대병원0.700.57393
    8부산백병원0.7310.70269
    9분당서울병원0.802.21382
    10세브란스병원0.920.48631


    간암
    순위병원명실제예측건수
    1동아대병원0.003.0360
    2서울대병원0.381.89231
    3삼성서울병원0.691.42359
    4서울아산병원0.740.95890
    5아주대병원1.202.5972
    6세브란스병원1.471.09228
    7경북대병원2.022.0976
    8서울성모병원2.661.45108
    9화순전남대병원3.000.7295
    10분당서울대병원3.063.3170

문서 첨부 제한 : 0Byte/ 20.00MB
파일 크기 제한 : 20.00MB (허용 확장자 : *.*)

자유게시판

MEET/DEET/편입 준비생의 자유로운 이야기 공간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Hot 공 통 치전/의편 어디쓰는게 좋을까요 12 new plz 2018.07.17 568
Hot MEET 전치vs부치 관점 변화의 필요성 18 new 전치 2018.07.17 504
Hot MEET 전치 텝스 마지노선 몇점이야 9 new 전치지원자 2018.07.17 361
163564 공 통 팍서누 카페에 프로불편러들 왤케 많냐 ㅋㅋ 1 2018.07.12 300
163563 MEET 인하대 학편 1차 가능할까요? 13 의사의꿈 2018.07.12 630
163562 MEET 강원 합!! 3 2018.07.12 411
163561 공 통 3차 상급 종합병원 지정기관 현황 ㅁㅁ 2018.07.12 103
163560 MEET 부산의 지역 서류 중요성 6 Pnu 2018.07.12 325
163559 공 통 건대나 경상 충남 정시가능할까?? 8 ㄱㄱㄱㄴㄴ 2018.07.12 462
163558 공 통 장기이식 2000년 1월 ~ 2017년 11월 (심평원 자료) oo 2018.07.12 50
163557 공 통 국가에서 인정한 연구중심병원 file 00 2018.07.12 74
» 공 통 [10대암 명의] 설대병원의 독주속에 명불허전 경전부/ 병원 수준 지표 1 file 00 2018.07.12 120
163555 MEET 바이오 계통 논문 검색 어디서해여? 1 2018.07.12 130
163554 MEET 동국대 의전 재학생 질문 받는다 18 엠바고 2018.07.12 613
163553 편 입 스펙봐주세요 가톨릭,전북 쓰려고합니다 6 ㄹㅇㄴㅁ 2018.07.12 567
163552 MEET 차의전 논문 해석할때요 실험 설계하라거 하는거 어떻게 말하시나요? 1 에유에유 2018.07.12 222
163551 공 통 내년 의전 준비생각중인데 13 ㅇㅇㅇ 2018.07.12 722
163550 MEET 건대 1차 합불 달아보자 10 ㅇㅇ 2018.07.12 1101
163549 MEET 건대 수시 1차컷. 건대 2018.07.12 231
163548 MEET 건대 면접 팁 줄까 3 ㅇㅇ 2018.07.12 363
163547 MEET 나도 건대 1차합 ㅠㅠ 1 흑흡 2018.07.12 436
163546 공 통 제주의전 1 2018.07.12 270
163545 MEET 얘드랑 나 1차합격했어! 6 1736472 2018.07.12 862
Board Pagination ‹ Prev 1 ... 3 4 5 6 7 8 9 10 ... 8185 Next ›
/ 8185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